1. NEW

    Beauty of Simple_ 장재철 Jang, Jae-Cheol Solo Exhibition

    장재철 개인전 _ Beauty of Simple 긴 설명이 필요 없을 때가 있습니다. 묻지 않았지만 알 수 있을 때가 그럴 때죠. 사람하고의 관계에서도 그렇고, 때때로 작품에서도 그렇습니다. 형태와 색감들이 사라진 뒤에도 우리에게 다가오는 다른 감흥이 마음 저 편의...
    Read More
  2. NEW

    부드러운 모서리 展 _ 서지형, 정은혜 2인전

    서지형, 정은혜 두 작가의 2인전 《부드러운 모서리》展은 처음 ‘손’에 대한 생각에서 출발한 기획 전시입니다. 고무찰흙을 반죽해 원하는 색을 만들고, 형태를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조물조물 작업하는 서지형 작가의 손. 흙을 치대고 다양한 형태로 소형한 ...
    Read More
  3. White _ 그림자를 삼키다 White, swallow the shadow Group Exhibition

    《White_그림자를 삼키다》 展(참여작가 : 김나리, 윤두진, 이유미, 장재철) 《White_그림자를 삼키다》展(참여작가 : 김나리, 윤두진, 이유미, 장재철)은 작가들의 흰색 작품들과 드리워진 그림자의 검정, 이렇게 "Black & White"를 보여주고자 기획된 전시입...
    Read More
  4. NEW

    Black_ 무겁고 깊은 Black, Heavy and Deep Group Exhibition

    Black _ 무겁고 깊은(참여작가: 권소영, 신선주, 유정현, 주연) 소노아트sonoart에서는 2022년 6-7월 두 달에 걸쳐 “Black and White”를 주제로 두 가지 전시를 기획했습니다. 《Black_무겁고 깊은》展과 《White_그림자를 삼키다》展은 가장 단순하고 명료한 ...
    Read More
  5. NEW

    흐르는 숨_ 김나리 Kim, Na-ri Solo Exhibition

    흐르는 숨 _ 김나리 개인전 한가득 숨을 들이 마시고 내 쉬면, 가늠이 안되던 들숨의 부피가 눈에 보입니다. 참을 수 없을 만큼 마신 숨을 내 쉬는 날숨은 한 번에 나오느냐 소리도 납니다. 우리가 공기를 인지 못하고 살 듯, ‘숨’ 또한 그렇습니다. 이를 인지...
    Read More
  6. 2022 연희아트페어

    2022 연희아트페어 연희동 소재의 갤러리들이 일년에 한번 벌이는 축제 같은 아트페어. 올해는 5월, 12곳 갤러리들과 소노아트sonoart가 함께 합니다. 소노아트는 26명의 작가분들과 같이 합니다.
    Read More
  7. NEW

    다시, 안녕 _ 임지민

    인연은 참 묘합니다. 만나는게 정해지지 않았던 것처럼, 헤어짐 역시 언제가 될지 알지 못합니다. 소노아트sonoart의 4월 전시는 임지민 작가의 《다시, 안녕》 展으로 기획했습니다. 전시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이번 전시에서는 본인의 경험이 담긴 만남과 ...
    Read More
  8. 피어난 틈 _ 권인경 Kwon, In-kyung Solo Exhibition

    [피어난 틈] 이진성 한지 작업의 매력은 밖으로부터 오는 다른 물성을 가득 품어 주기도 하고, 거친 닥나무의 결을 슬며시 들어내기도 하며, 때로는 바람까지도 머금는데 있다. 이런 특성을 지닌 재료로 도시풍경을 구현해온 권인경의 이번 소노아트sonoart 개...
    Read More
  9. 소담(小談) _ 이금영 Lee, Gum-Young Solo Exhibition

    소담(小談, 작은 이야기) _ 이금영 Lee, Gum-Young Solo Exhibition 세월의 바람을 자연스레 몸으로 느끼며 나이를 먹고, 칠흑같이 검던 머리칼은 하나 둘 회색이 되어 갑니다. 그렇게 우리는 아이에서 어른이 되고 비로소 성인이 됩니다. 얼굴에는 시간의 흔...
    Read More